춘천교차로
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전체 기사
  • [한방Talk(유동한한의원)] 소아 야뇨증, 소변가리기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18.11.08 09:26:05
  • 추천 : 0
  • 조회: 140

 

소아 야뇨증, 소변가리기

 

가을 겨울이 되면 아이 키우는 부모로서 또 하나의 힘든 점은 야뇨입니다. 소변 가리기를 해야 하지만 가을 겨울철은 혹시라도 이불에 실수할까 봐 엄두를 못 내는 계절입니다.  
소아야뇨에 경우 방광 조절이 가능한 만 5세 이후에도 수면 중에 무의식적으로 소변을 보는 증상을 말합니다. 만 5세가 지났고 3개월간 매주 2회 이상 새벽 소변을 보고 있다면 야뇨 진료를 받아 보는 것이 좋습니다.


실제 통계적으로 10~15%의 소아는 만 5세가 되어도 아직 소변을 가리지 못하며 이들 중 대부분은 증상이 좋아지지만 1% 정도는 15세가 되어도 가리지 못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한 번도 소변을 가리지 못한 경우 일차성 혹은 지속성 야뇨라고 하며, 6개월 혹은 1년간 소변을 가리다가 다시 실수하는 경우는 이차성 혹은 퇴행성 야뇨라고 합니다.
야뇨의 증상으로도 일차성, 이차성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일차성 야뇨는 유전, 수면장애, 방광 용적의 감소, 발달지체 등이 원인이 될 수 있으며, 이차성 야뇨는 요로감염이나 이사, 부모의 불화, 동생의 출생 등 심리적 요인이 주된 원인이 됩니다.


이차성의 경우 치료가 어렵지 않고, 심리적인 원인에 따라 좋아지기도 합니다. 하지만 재발 위험이 높아 꾸준한 치료가 필요합니다. 일차성의 경우 치료 기간을 상당히 길게 볼 필요가 있습니다. 한방에서는 소아야뇨를 선천적으로 신기(腎氣)가 부족하거나 체질이 허약하여 이로 인해 방광이 차가워져서 소변을 잡아두질 못하고 쉴 새 없이 실수하는 것으로 진단합니다.


한약으로는 축천환(縮泉丸), 육미지황원(六味地黃丸元) 계통의 처방을 사용하며 심리적 원인인 경우에는 시호가용골모려탕(柴胡加龍骨牡蠣湯)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평소에 오미자(五味子)나 산수유(山茱萸), 복분자(覆盆子) 등을 꿀에 재워 틈틈이 따뜻한 물에 타서 먹이면 신장기능과 소변 기능에 도움이 됩니다.


야뇨를 치료함에 있어 체벌을 하는 것은 좋지 않습니다. 부모로서 답답하고 화가 날 수도 있지만 아이 또한 그에 대한 스트레스가 많고 두려움과 불안감이 많다는 점도 꼭 이해해주시기 바랍니다. 야뇨 치료에 있어서 먼저 아이의 협조를 구하고 치료에 대한 반응을 알 수 있도록 배뇨일지를 작성하는 것이 가장 기본적인 야뇨 치료의 시작입니다. 가능한 취침 전에 소변을 보게 하는 것이 필요하며 또한 낮에 소변을 보고자 할 때 단계적으로 참는 훈련을 하여 방광의 용적을 늘이고 자율신경을 단련시키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날씨가 추워지면 급증하는 질환 '치질 痔疾'

    날씨가 추워지면 급증하는 질환 '치질 痔疾' 규칙적인 식습관 갖고 과도한 음주 삼가야 기온이 급속히 낮아지면서 각종 질환 때문에 시달리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감기나 천식 같은 호흡기 질환은 물론 동상이나 마른버짐 같은 피부질환, 치질 등  [운영자 - 19.01.17 13:05:22]

  • 2019년 요요현상 없이 다이어트하기

    2019년 요요현상 없이 다이어트하기 신년이 되면 많은 분이 다짐하는 것이 금연, 다이어트입니다. 모 방송 연예인 언니가 하는 말처럼 새해 되면 시작할 거라는 다이어트는 결국 실패할 가능성이 높다는 점은 누구나 알고 있습니다. 꼭 필요한 다이  [운영자 - 19.01.17 13:02:19]

  • 가장 추운 1월 건강 관리에 ‘빨간불’

    가장 추운 1월 건강 관리에 ‘빨간불’ 새해부터 한파가 이어지고 있어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더욱이 올 겨울엔 기습적인 한파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돼 겨울철에 발생하기 쉬운 질환에 미리 대처하는 준비가 필요하다. 한국건강관리  [운영자 - 19.01.10 09:09:16]

  • 유행성 호흡기 질환, 독감의 원인과 예방

    유행성 호흡기 질환, 독감의 원인과 예방 겨울철 불청객 인플루엔자 즉, 독감이 유행하는 때이다. 독감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호흡기를 통해 감염되어 생기는 발열성 질환이다. 심한 증상과 생명을 위협하는 합병증이 생길 수 있어 노년층, 만성  [운영자 - 19.01.08 09:01:34]

  • 연말이면 전염병처럼 번지는 당뇨병

    연말이면 전염병처럼 번지는 당뇨병 국내 당뇨병 환자수가 1,000만명을 넘어서면서 ‘당뇨 대란’이라는 말까지 등장했다. 당뇨는 초기 증상이 미미해서 높은 혈당 수치를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는 사람이 많지만 내버려두면 신장질환이나 말초신경  [운영자 - 19.01.03 13:50:54]

  • 기해년 새해가 밝아왔습니다. 새해에는 소원성취하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해마다 독감에 걸린 우리 아이 기해년 새해가 밝아왔습니다. 새해에는 소원성취하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올겨울은 유독 독감이 길고 심한 편입니다. 비록 예방접종을 했지만 그래도 우리 몸을 쉽게 비집고 들어오는 듯합니다. 특히 면역력이 약  [운영자 - 19.01.03 13:46:48]

  • 치명적인 감염증! 패혈증을 아시나요?

    침묵의장기 간이보내는 조용한신호 침묵의 장기로 불리는 간. 이러한 이유로 특별한 증상이 없어 정기적인 검진을 받지 않다가 우연한 기회에 건강검진을 받았는데 검진 당시에 이미 간암이 진행되어 완치가 불가능한 상태에서 진단되는 경우가 많  [운영자 - 18.12.27 09:31:00]

  • 감기처럼 흔한 여성 질환  질염의 원인과 예방

    감기처럼 흔한 여성 질환 질염의 원인과 예방 질염은 여성생식기인 질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으로 많은 경우 자각을 하지 못할 정도로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다. 건강한 질은 윤활액을 분비해 질을 보호하고 깨끗하게 유지하는 역할을 한다. 정상적  [운영자 - 18.12.18 09:10:26]

  • 신장질환의 예방과 관리

    신장질환의 예방과 관리 신장질환이라고 하면 광범위하지만 일반인들의 대부분은 만성콩팥병으로 인식하고 있다. 즉 신장기능이 천천히 나빠져서 결국 투석이나 신장이식을 받아야만 생명을 유지할 수 있는 말기신부전으로 이행되는 질환을 말하는   [운영자 - 18.12.13 09:27:45]

  • 잦은 술자리로 인한 간 손상  알코올성 간질환의 예방과 치료

    잦은 술자리로 인한 간 손상 알코올성 간질환의 예방과 치료 연말연시, 각종 송년회 및 회식이 많아져 술자리가 늘어나게 마련이다. 간은 몸에 들어온 술을 해독하는 기능을 하기 때문에 과다한 음주는 필연적으로 간을 손상하게 된다. 이렇게 과다  [운영자 - 18.12.11 09:09:41]

  • 시력저하에 실명까지 유발하는 포도막염

    시력저하에 실명까지 유발하는 포도막염 시력 손실을 야기하는 대부분의 안질환은 보통 노화에 따르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젊고 건강한 환자에서도 심하면 실명이라는 결과에까지 이르게 하는 질환이 있다. 갑자기 발병하여 심각한 증상을 유발할   [운영자 - 18.12.06 10:06:54]

  • 아이들에게 더 위험한 미세먼지

    아이들에게 더 위험한 미세먼지 겨울이 되면 어른들은 호빵, 붕어빵, 스케이트와 같은 추억을 떠올리지만 요새 아이들에게 겨울의 추억은 마스크를 써야 하는 황사,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등의 환경오염이 심한 계절이 아닐까 합니다. 미세먼지가   [운영자 - 18.12.06 10:04:24]

  • 겨울에 더 위험한 고혈압, 합병증을 예방하는 생활 수칙

    겨울에 더 위험한 고혈압 합병증을 예방하는 생활 수칙 겨울은 고혈압 환자들의 혈압 관리가 중요해지는 때이다. 혈압은 날씨에 영향을 받는다. 기온이 내려가면서 피부의 혈관이 좁아져 혈압이 올라가는데 찬 공기에 노출되는 아침이나 저녁, 급격  [운영자 - 18.12.04 10:36:00]

  • 추운 겨울, 더욱 괴로운 치질의 원인과 예방

    추운 겨울, 더욱 괴로운 치질의 원인과 예방 치질하면 계절에 상관없는 질환으로 생각하기 쉽지만 ‘겨울 치질’이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겨울에 더욱 기승을 부린다. 치질의 주요 증상인 치핵이 낮은 기온에 영향을 많이 받기 때문이다. 모세 혈관  [운영자 - 18.11.27 09:17:24]

  • 아침마다 얼굴 붓기

    아침마다 얼굴 붓기 날씨가 추워지면서 체중조절을 위해 오시는 여성 환자분들을 보면, 많은 분이 체중증가만 호소하지 않고 부종에 대한 말씀을 합니다. 아침, 또는 저녁만 되면 유독 얼굴, 손발이 붓고 살로 이어지는 것 같다고 하십니다. 심한   [운영자 - 18.11.22 09:2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