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교차로
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한그릇 요리 대결] 기운이 쑥쑥 나리~ ‘미나리’ 배터리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17.01.11 17:15:21
  • 추천 : 0
  • 조회: 27

기운이 쑥쑥 나리~

‘미나리’ 배터리

 

 

  11월 하순부터 3월 하순이 제철인 미나리는 연중 수확되더라도 ‘겨울’ 미나리가 맛과 향이 훨씬 뛰어나다.


  한겨울 기운을 나게 해주는 ‘미나리’는 혈압을 낮춰주고 간의 활동에 도움을 줘 간기능 향상에도 도움이 된다. 연말, 연초 술자리에 간을 고달프게 했다면 바로 ‘미나리’다. 무엇보다 춥다고 웅크리고 있어 ‘운동 부족’에 말 못하고 혼자 끙끙 겪는 ‘변비’ 예방에 좋다. 식이섬유가 많기 때문. 오늘은 어떤 미나리 요리가 맛있을까?


 이계림 기자 cckcr7@hanmail.net
 자료제공 농촌진흥청

 

 


미나리두부덮밥

 

불린 쌀(2컵), 미나리(5대), 두부(1모), 간장(2T), 올리고당(1/2T), 참기름(1t),
다진 마늘(1t), 검은깨(약간)

1 30분간 불린 쌀을 냄비에 담고 물(2컵)을 부어 끓어오르면 중간 불로 12분간 익힌 뒤 중약 불로 5분간 뜸을 들인다.
2 미나리는 송송 썰고, 두부는 씹는 맛이 살도록 듬성듬성 으깬다.
3 마른 팬에 두부를 넣어 물기가 없도록 중약 불로 볶는다.
4 간장, 올리고당, 참기름, 다진 마늘을 섞은 양념을 넣어 국물이 없어질 때까지 볶는다.
5 밥이 뜨거울 때 미나리를 넣어 섞는다.
6 그릇에 미나리밥을 담고 두부소보로를 얹은 뒤 검은깨를 뿌린다.

 


미나리황태무침

 

양파(1/4개), 미나리(1/2줌), 황태채(1줌) / 양념장 : 설탕(1t),
고추장(1+1/2T), 식초(1T), 매실액(1T), 간장(1/2T), 참기름(1t), 참깨(약간)

1 양념장을 만든다. 양파는 곱게 채 썰고, 미나리는 양파와 비슷한 길이로 썬다.
2 양파는 찬물에 담갔다 건져 매운맛을 뺀다.
3 황태채는 찬물에 가볍게 헹궈 물기를 짜낸 뒤 양념장(1/2분량)을 넣어 무친다.
4 양파, 미나리, 남은 양념장을 넣고 가볍게 버무린다.

 


미나리삼겹살찜

 

표고버섯(1개), 미나리(1줌), 대패삽겹살(200g), 깻잎(7장), 홍고추(1개),
다진 마늘(1t), 생강술(2T), 후춧가루(1/4t), 고춧가루(2t), 들깻가루(1T),
간장(2T), 매실액(2T)


1 표고버섯은 납작 썰고, 깻잎과 홍고추는 채 썰고, 미나리는 잎을 떼어낸 뒤 6cm 길이로 썬다.
2 대패삽겹살에 다진 마늘, 생강술, 후춧가루를 넣어 양념한다.
3 고춧가루, 들깻가루, 간장, 매실액을 섞어 양념장을 만든다.
4 찜기에 김이 오르면 대패삼겹살을 깔고 버섯과 미나리를 얹는다.
5 3분간 익힌 뒤 접시에 미나리, 대패삽겹살, 버섯을 담고 깻잎과 고추, 양념장을 얹는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쓰기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 쫄깃한 닭과 진~한 국물 이외수 작가의 ‘외도리탕’

    시골쥐의 '화천'음식 쫄깃한 닭과 진~한 국물 이외수 작가의 ‘외도리탕’ 화천산천어축제에 방문해 얼음낚시 취재를 하면서 몸이 꽁꽁 얼었다. 일몰 후 촬영이 남아 있기 때문에 몸을 녹일 메뉴를 고민하게 됐다. 하지만 고민도 잠시, 여기까지 왔  [운영자 - 17.01.20 11:42:06]

  • 술이 덜 깼을 땐,  ‘들깨’ 먹어보자

    술이 덜 깼을 땐,  ‘들깨’ 먹어보자   수수께끼 하나. 술 많이 마셨을 때 먹으면 안 되는 음식은? ‘들깨’.  아재개그같은 이 수수께끼와는 달리 술을 자주 마시는 성인에게 좋은 식재료가 ‘들깨’다. 바로 성인병 예방에 탁월  [운영자 - 17.01.18 17:22:46]

  • 치즈케이크란 이런 것이었나  'C27'

    치즈케이크란 이런 것이었나  'C27'   4년 전 함께 일했던 직장 후배를 만났다. 직장 후배라지만, 나이로는 동갑인지라 둘 다 퇴사 뒤에는 기자와는 친구처럼 그러나 조금은 격식을 갖추는 사이다. 가로수길에 왔다고 전해와 반가운 마음  [운영자 - 17.01.13 18:31:51]

  • 기운이 쑥쑥 나리~ ‘미나리’ 배터리

    기운이 쑥쑥 나리~ ‘미나리’ 배터리 11월 하순부터 3월 하순이 제철인 미나리는 연중 수확되더라도 ‘겨울’ 미나리가 맛과 향이 훨씬 뛰어나다. 한겨울 기운을 나게 해주는 ‘미나리’는 혈압을 낮춰주고 간의 활동에 도움을 줘 간기능 향상에도  [운영자 - 17.01.11 17:15:21]

  • 고사리가 빠지니 맘에 쏙 든 육개장

    고사리가 빠지니 맘에 쏙 든 육개장   집에서 누워 TV 시청을 하던 중 일일 프로그램에서 육개장이 다뤄졌다.    육개장, 자주 찾아 먹는 음식은 아니지만 가끔 든든하게 한 끼 하고 싶을 때 간절해지는 메뉴다. ‘춘천에 육개장 맛  [운영자 - 17.01.09 18:02:02]

  • 역사가 고스란히 쌓인 진한 칼국수,  명동 교자

    역사가 고스란히 쌓인 진한 칼국수, 명동 교자 서울 명동. 이곳에선 유난히 긴 줄을 서서 먹는 곳들이 군데군데 보인다. 그 줄들은 잘 살펴보면 주로 외국인 관광객이 다수지만, 한국인들로 채워진 줄도 보인다. 칼국수의 신세계를 만날 수 있는 ‘  [운영자 - 17.01.06 17:44:31]

  • 사랑받는 만큼 맛난 ‘뀰’, 국내 소비량 1위 과일 감귤

    사랑받는 만큼 맛난 ‘뀰’, 국내 소비량 1위 과일 감귤 어느 방송 프로그램에서 꿀맛나는 귤을 ‘뀰’이라고 발음해 웃은 적이 있다. 겨울 감귤은 만만하다. 부담이 없는 과일이다. 겨울에 따뜻한 거실 바닥에서 이불을 포근하게 덮고  [운영자 - 17.01.04 17:39: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