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교차로
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전체 기사
RSS RSS 주소 복사
  •  이열치열 주꾸미로 핫하게 ALL THE쭈꾸미

    춘천미식 이열치열 주꾸미로 핫하게 ALL THE쭈꾸미 무엇을 먹을지 고민하는 것도 힘든 여름이다. 냉수를 자주 마셔도 금세 입안이 텁텁해질 정도로 더위로 인해 맥을 못 출 정도다. 평소 같다면 이럴 때 한 끼 굶어도 좋겠지만, 밥 잘 먹고 더 힘내  [운영자 - 18.08.14 09:44:52]

  • 기나긴 더위, 꼬리가 긴 초밥으로 달래기 '그래도스시'

    기나긴 더위, 꼬리가 긴 초밥 으로 달래기 그래도스시 더위가 덮친 날들이 끝을 보이지 않고 이어진다. 요리를 할 생각도, 뜨거운 메뉴도 전혀 생각나지 않았다. 입맛도 없어지고, 저녁으로 무엇을 먹어야 할지 사고 회로도 멈춘듯하다. 길 위의 초  [운영자 - 18.07.27 09:00:10]

  • 파스타 흠뻑 먹고 싶은 날 비스트로테이스티

    파스타  흠뻑  먹고  싶은 날 비스트로테이스티 면 요리가 배가 빨리 꺼진다는 것은 당연하지만, 그래도 파스타는 놓칠 수 없다. 물론 양이 적은 곳에서는 항상 아쉬움이 남는다. 넓은 그릇에 돌돌 말려 한 주먹 될까 싶은 파스타를  [운영자 - 18.07.20 09:58:31]

  • 돈가스의 이사는 끝나지 않았다 '영미수제돈까스'

    # 춘천미식 돈가스의 이사는 끝나지 않았다 영미수제돈까스 음식에는 유행이 있다. 한때는 연어가 잘 보이더니 요즘에는 새로운 메뉴가 눈에 잘 띈다. 바로 ‘돈가스’이다. 돈가스를 장당 판매하는 점포들이 자꾸 보인다. 양식으로 다가온 돈가스  [운영자 - 18.07.13 09:05:03]

  • 몰랐으면 더 좋았을 맛 니쿠야 후평점

    # 춘천미식 몰랐으면 더 좋았을 맛 니쿠야  후평점 차라리 몰랐으면 더 좋았겠다 싶은 맛이 있다. ‘싫어서’가 아니라 너무 ‘좋아서’다.  소고기보다 비싸고, 자꾸 생각나서 먹고 싶으니  애초에 몰랐으면 안 찾았을 텐데 하는   [운영자 - 18.07.09 08:55:53]

  •  학생처럼 가볍고 든든하게 후다닥 철판볶음밥 밥FULL 한림대점

    # 춘천미식 학생처럼 가볍고 든든하게 후다닥 철판볶음밥 밥FULL 한림대점 빠르게 완성되는 철판볶음밥은 속도도 맛의 비결이다. 메인메뉴를 먹고 나서 배부르고 느긋한 마음으로 마지막에 볶아먹는 닭갈비볶음밥이나 감자탕볶음밥과는 다르게, 시  [운영자 - 18.06.29 08:52:45]

  • 중국에 없고, 중국음식점에 있는  중국식 냉면 '만찬 천미향'

     # 춘천미식 중국에 없고,  중국음식점에 있는 중국식 냉면 만찬 천미향 중국식 냉면을 처음 본 것은 3년 전 여름이었다. 분명 주변에서 누군가가 먹었을 텐데도 그동안 크게 관심을 두지 않아서였을까, 옆 사람이 먹는 이상한 냉면의 정  [운영자 - 18.06.22 11:52:29]

  • 바삭바삭하고 뜨거운 유년시절 '별미당'

    # 춘천미식 바삭바삭하고 뜨거운 유년시절 별미당 아주 친숙한 음식인 튀김만두, 이 튀김만두가 춘천이라는 도시와 만나면 이곳이 자연스레 생각난다. 소개에 소개를 이어가며 1973년부터 지금까지 헤아릴 수 없는 사람들이 오가는 곳. 지금도 청소  [운영자 - 18.06.19 08:53:32]

  • 시간이 흘러도 변함없이 그 자리 '함흥냉면옥'

    시간이 흘러도 변함없이 그 자리  함흥냉면옥 춘천시청이 새롭게 세워지고, 인근의 풍경도 확 바뀌어버렸다. 좁았던 길은 넓어지고 주변의 환해진 모습에 ‘이곳이 정말 그곳인가?’싶을 정도다. 바뀐 것은 건물과 길인데, 아예 다른 시대로   [운영자 - 18.06.08 17:20:19]

  •  울적한 하루에 달콤함 한 방울 마카롱

    춘천미식 울적한 하루에  달콤함 한 방울  마카롱 코르메리 마카롱은 보기만 해도 기분이 달콤해진다. 색깔이 화려한 마카롱이 올망졸망 모여 있는 모습을 보면 마치 완구점에서 원하는 장난감을 손에 쥔 것처럼 흥분이 된다. 프랑스에서  [운영자 - 18.06.01 10:20:40]

  • 달콤한 갈비의 추억 조선갈빗집

    달콤한 갈비의 추억  조선갈빗집 위치 삼천동 165 문의 256-4077 부모님의 생신 등 좋은 날을 앞두면  자식들은 ‘어딜 가지? 어떤 음식을 먹을까?’ 등  다양한 고민이 생긴다. 결혼하고 나서는 그러한 고민은 2배가 됐다.  [운영자 - 18.05.25 09:13:52]

  • 소울푸드의 가벼움 우영야식

    소울푸드의 가벼움 우영야식   주로 ‘영혼’이라는 단어를 붙일 때, 거창하다는 느낌을 받는다.   그래서일까 ‘소울푸드’ 역시 엄청 화려한 음식이거나, 쉽게 접할 수 있는 음식이 아니거나 하지 않을까 생각하게 되는데 기자에  [운영자 - 18.05.04 09:42:55]

  • 빵 위에 푸른 봄을 얹다 헬로데일리그린

    빵 위에 푸른 봄 을 얹다 헬로데일리그린   먹는 맛 외에도 ‘찍는 맛’이 중요해진 시대다. 소셜미디어의 활 약으로 특별히 예쁜 음식을 보면, 꼭 카메라를 먼저 갖다 댄다.  찍는 맛은 보는 맛과는 또 다른다. 눈으로 보기에 예쁘다고,  [운영자 - 18.04.27 08:44:57]

  • 물에 넣은 고기도 맛있다 쌈촌

    춘천미식 물에 넣은 고기도 맛있다 쌈촌   ‘물에 넣은 고기는 싫다’는 말은 기자의 취향 그대로였다. 닭고기, 돼지고기, 소고기 등 종류에 떠나서 주로 고기는 볶아서, 튀겨서 먹어야 한다는 비뚤어진 고칼로리 신념을 갖고 있었다. 같은 재  [운영자 - 18.04.20 08:36:35]

  • 헤매지 않아도 되는 맛  평양막국수

    헤매지 않아도 되는 맛 평양막국수 문의 257-9886    |   위치 명주길5번길 13-1   마땅히 식사할만한 곳이 없다고 생각했던 위치에서 괜찮은 음식점을 찾으면 이보다 기분 좋을 수 없다. 참새에게 들리는 새로운 방앗간  [이계림 기자 cckcr7@hanmail.net - 18.04.13 09:07:47]

글쓰기